처음이세요?

자주 묻는 질문

  • 차량 유럽은 거의 셀프주유라던데, 휘발유와 경유를 어떻게 구분하나요?
    셀프주유
    차량에 맞는 유종을 넣어주세요!

    유럽의 국가별 언어가 다르지만, 대부분 주유소는 휘발유와 경유(디젤)의 영어식 표기가 함께 적혀있습니다. 하지만 일부 주유소는 자국어로만 쓰여있는데, 유종에 대한 주요언어는 아래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휘발유
    Petrol, Gasoline, Essence, Benzin, Gasolina, Benzina 등입니다만, 대부분의 주유소에선 이 단어보다도 무연(Unleaded)를 뜻하는 자국어와 옥탄가(숫자)를 표기합니다. 예컨대, 프랑스에선 San Plomb 98 혹은 SP 98, 독일에선 ROZ 95 이런식으로 말이죠. 또는, 우리나라의 고급휘발유처럼 Premium, Super 등과 같은 상품명이 들어가기도 한답니다.
    경유 (디젤)
    Diesel (Diésel · Dizel), Gazole, Gasoil(Gas-oil), Gasóleo, Gasolio 등이 있습니다. 디젤은 휘발유와 달리 한종이기 때문에, 별도의 상품명이나 옥탄가는 없습니다.

    고객님 차량의 유종은 주유캡에 적혀있는데요, ES라고 쓰여있다면 휘발유, GO라면 경유입니다. 그래도 불안하다 싶으면, 주유시 주변의 현지인에게 물어보시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 차량 유럽의 기름값은 우리나라보다 싼가요 비싼가요?

    우리나라처럼 주유소별로 가격차가 있으며, 국가별로도 세금차 등으로 인해 차이가 있습니다. 대개 시내나 고속도로의 주유소가, 시외 혹은 대형마트 주유소보다 다소 비싼 편입니다. 알프스 등 산악도로 주유소도 무척 비싸구요. 일반적으로 휘발유가 경유(디젤)보다 싸지만, 스위스나 영국같은 나라는 세금 등으로 인해 더 비싸기도 합니다. 이 웹사이트에 가시면 국가별 평균 기름값을 조회할 수 있답니다. 우리나라보다 싼 나라도 있고, 비싼 나라도 있고 그렇네요.

  • 차량 디젤차량에 요소수(AdBlue)라는걸 넣어줘야한다는데, 그게 뭔가요?

    디젤차량은 유럽 배출가스 기준에 맞추기 위해 요소수(AdBlue)가 필요합니다. 차량출고시 대략 4,000~5,000km 정도 주행가능한 양이 채워져 있으며, 잔량으로 주행할 수 있는 거리가 약 2,000~3,000km를 이하일 때 요소수 보충 경고등(Top-up AdBlue)이 점등됩니다. 매뉴얼에 따르면 통상 5,000~6,000km 주행시마다 보충하는 것을 권하나, 경고등이 점등될 때 교체해주시면 됩니다. 요소수는 유럽내 주유소에서 '애드블루'라는 상품명으로 구입가능하며, 가격은 다소 상이한 편이나 대략 10리터 기준 15~20유로 선입니다. 투입구는 주유구 옆 파란색 캡으로 구분되어 있습니다. 요소수는 연료와 마찬가지로 소모품인 관계로 고객님 자비로 부담하셔야하오니, 너른 양해 부탁드립니다.

  • 차량 겨울철엔 스노타이어가 제공되나요?
    3PMSF M+S타이어
    3PMSF 심볼과 M+S 타이어 표식

    사계절타이어(M+S)가 제공되는 Grip Edition/Control 모델(차량명에 표기)을 제외한 씨트로엥·DS 유로패스™의 나머지 모든 차량엔 일반타이어가 제공되며, 스노타이어(체인) 등 월동장비는 고객님의 개인부담으로 준비하셔야 합니다. 차량 반납시 원래 제공되었던 타이어로 교체한 후 반납해주셔야 하며, 그렇지 않을 경우 제반비용이 청구됩니다.

    국가별 · 지역별 월동장비 관련규정 위반시, 미장착에 따른 계도조치나 범칙금이 있을 수도 있고, 보험처리에 다소간 시간지연(보험처리는 문제없음)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여행지에 대한 정보를 사전에 충분히 습득하시어, 겨울철 차량운행시 적어도 스노체인 등의 월동장비를 차량에 휴대하시는 것을 권해드립니다.

    다음은 유럽 주요국가별 스노타이어 관련규정입니다. 다만, 한 국가내에도 지역별로 상이한 월동장비 관련규정이 있을 수 있으니 유념해주시기 바랍니다.

    국가규정
    오스트리아 11월 1일부터 4월 15일까지 의무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8인승 이상, 차량총중량(GVW; Gross Vehicle Weight) 3.5톤 이상 차량 11월 15일부터 4월 15일까지 타이어깊이(Tread Depth) 4mm 이상 유지 (일반타이어도 가능)
    불가리아 11월 15일부터 3월 1일까지 타이어깊이 4mm 이상 유지 (일반타이어도 가능)
    크로아티아 11월 15일부터 4월 15일까지 의무
    체코 11월 1일부터 3월 31일까지 눈길 · 빙판길 혹은 장착안내 교통표지판(Winter Kit)이 있을 경우 의무
    에스토니아 12월 1일부터 3월 1일까지 타이어깊이 3mm 이상 유지 (일반타이어도 가능)
    핀란드 차량총중량 3.5톤 이상 차량 12월 1일부터 2월 말일까지 전동축(Drive Axle) 타이어깊이 5mm, 나머지 타이어깊이 3mm 이상 유지 (일반타이어도 가능)
    독일 기한에 상관없이 눈길 · 빙판길 3PMSF(3 Peak Mountain Snowflake) 심볼이 있는 타이어 의무 3PMSF 심볼이 없는 사계절타이어(M+S) 및 단순 그립컨트롤(Grip Control/Edition) 등은 스노타이어 불인정
    라트비아 차량총중량 3.5톤 이하 차량 12월 1일부터 3월 1일까지 의무
    리투아니아 차량총중량 3.5톤 이하 차량 11월 1일부터 4월 1일까지 의무
    몬테네그로 11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특정도로 혹은 장착안내 교통표지판이 있을 경우 의무
    노르웨이 차량총중량 3.5톤 이상 차량 11월 15일부터 3월 31일까지 의무
    루마니아 9인승 이상, 차량총중량 3.5톤 이상 차량 기한에 상관없이 눈길 · 빙판길일 경우 의무
    세르비아 11월 1일부터 4월 30일까지 의무
    슬로베니아 차량총중량 3.5톤 이상 차량 11월 15일부터 4월 15일까지 스노타이어 혹은 스노체인(일반타이어의 경우) 의무
    스웨덴 차량총중량 3.5톤 이상 차량 12월 1일부터 3월 31일까지 의무

    위 규정은 사전예고 없이 변동될 수 있으며, 씨트로엥·DS 유로패스™는 관련정보를 반영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외부 웹사이트를 참조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차량 내비게이션엔 어떤 나라들이 들어있나요? 맵업데이트도 되나요?

    차종과 매립된 내비의 종류에 따라 다소간 차이가 있습니다만, 대개 다음의 국가의 맵이 포함되어있습니다. 아래 일부국가는 보험커버국가가 아닌 관계로 이용시 주의부탁드려요!

    전체도로 표기
    알바니아, 안도라, 오스트리아, 벨기에,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불가리아, 크로아티아, 체코, 덴마크, 에스토니아, 핀란드, 프랑스, 독일, 지브롤터, 영국, 그리스, 헝가리, 아일랜드, 이탈리아, 라트비아, 리히텐슈타인, 리투아니아, 룩셈부르크, 마케도니아 공화국, 몰도바, 모나코, 몬테네그로, 네덜란드, 노르웨이, 폴란드, 포르투갈, 루마니아, 산마리노, 세르비아, 슬로바키아, 슬로베니아, 스페인, 스웨덴, 스위스, 바티칸 시국
    일부도로 미표기
    벨라루스, 아이슬란드, 코소보, 몰타, 몰도바, 우크라이나

    맵은 대략 1년에 한번 정도 업데이트되며, 씨트로엥 웹사이트에서 진행하실 수 있습니다. 차량 · 내비게이션 · 맵 등의 종류에 따라 업데이트 비용이 발생할 수 있어요. 가까운 씨트로엥 딜러전시장에서도 서비스되기도 하지만, 소정의 수수료가 청구될 수도 있답니다.

    내비게이션 포함국가는 사전예고없이 변동될 수 있으며, 정확한 도로정보를 실시간으로 반영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 차량 내비게이션이 단속카메라 안내를 안 해주는데 어찌 된거죠?

    유럽에선 단속카메라에 대한 내비게이션 안내가 법으로 금지되어 있습니다. 너른 양해부탁드립니다.

  • 차량 차량에 안전삼각대와 형광조끼 등은 구비되어 있나요?
    안전삼각대
    작은 삼각대 하나가 2차사고를 막을 수 있습니다!

    프랑스 픽업 차량에 구비되어 있습니다. 도로에서 사고 · 고장 등으로 차량이 정차하면, (1) 우선 비상등을 켜고, (2) 가급적 갓길이나 안전지대로 이동한 후, (3) 주야간 관계없이 형광조끼를 입으시고, (4) 삼각대 형광부분이 후방에 보이도록 펼친 후, 아래와 같은 지점에 설치해주세요.

    • 차량후방에 주간 100m (약 140~150 걸음), 야간 200m 이상의 지점
    • 곡선구간의 경우, 곡선주로가 시작되는 지점
    • 언덕을 넘은 내리막일 경우, 언덕 정상부
    • 중앙분리대가 없거나 지방도로일 경우, 전방 설치도 권장

    이 장비는 차량 리턴시 함께 반납해주셔야하며, 그렇지 않을 경우 실비가 청구됩니다. 한편, 프랑스외 국가 픽업시엔 제공되지 않습니다.

  • 차량 차량 USB 인식이 안 되는데, 컴퓨터에선 잘만 보여요. 뭐죠?

    일단 차량 USB의 접촉불량을 의심해볼 수 있습니다. 허나, USB 점검을 받았는데도 아무런 문제가 없다면, 다음의 경우 때문일 수 있습니다.

    맥OS · NTFS 포맷
    맥OS나 윈도우의 NTFS 형식으로 포맷된 USB는 인식이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가급적 FAT 방식으로 포맷하시기 바랍니다.
    한글 · 일본어 파일명
    파일로딩시 에러를 발생하기도 합니다. 영문 파일명으로 변경하여 재인식을 시도해보시기 바랍니다.

    차량 USB에 과전류기기를 꽂으시면 파손으로 이어질 수 있으며, 이 경우 보험처리가 불가할 수 있습니다. 간혹, 노트북이나 온열패드 등을 꽂으셔서 파손된 사례가 있는데, 그러시면 앙데요!

  • 차량 차량색상을 선택할 수 있나요?

    색상은 랜덤으로 배정되기 때문에, 차량색상을 선택할 수 없습니다. 다만, 대개 회색이나 실버 계열을 색상이 주를 이룹니다.

  • 차량 차량등록증 · 보험등록증 · 차키 등을 분실(도난)했습니다. 어찌해야하나요?

    프랑스 본사 담당부서에 이메일(customer-care-tt@mpsa.com) 혹은 전화(+33 (0)1 30 19 32 72)로 분실(도난) 사실을 말씀해주시고, 이후 절차에 대해 안내받으시기 바랍니다.

    차량등록증

    재발급에 대한 추가비용은 없으나 PDF 파일을 이메일로 전해드리며, 이 문서를 반드시 인쇄하여 소지한 채로 차량을 운행하여샤합니다. 아울러, 반드시 가까운 경찰서에 방문하시어 차량등록증을 도난 당했다는 폴리스리포트(Police Report)를 함께 받아두시고 차량을 운행하셔야만 차후 검문소 등에서 문제가 없습니다. 이후 차량반납시 인쇄한 서류와 폴리스리포트(사본도 무방)도 함께 반납해주시면 됩니다.

    보험등록증

    재발급에 대한 추가비용은 없으나 PDF 파일을 이메일로 전해드리며, 이 문서를 반드시 인쇄하여 소지한 채로 차량을 운행하여샤합니다. 보험등록증의 경우 인쇄물만으로도 차량운행에 지장이 없으며, 차량반납시 인쇄한 서류를 함께 반납해주시면 됩니다.

    차키

    픽업시 두개(메인키, 보조키)의 키가 제공됩니다. 이중 한개만 분실하셨을 경우, 나머지 하나의 키로 차량운행후 그대로 반납하시면 분실된 키에 대한 비용(200유로)이 차후 청구됩니다. 두개 모두 분실하셨다면 차키 재발급을 받으셔야합니다. 신용카드 정보를 프랑스측에 알려주시면 비용(200유로)이 처리되며, 보통 고객님께서 머무르시는 혹은 머무르시게될 숙소의 주소지로 우편송달해드리나, 경우에 따라 다른 방법을 안내키도 하오니 이는 상담원과 직접 대화를 나누시기 바랍니다.

  • 차량 자동차 문이 안 잠겨요!

    차키를 차안에 둔 상태로 문을 잠그려할 경우, 키분실 방지를 위해 잠금장치가 작동하지 않습니다. 차키(2개)는 반드시 각각 보관하시고, 트렁크 안의 가방 등에 차키를 보관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 차량 반납시 세차를 안하면 벌금을 낸다는데 사실인가요?

    결론부터 말씀드리면, '실질적으로는' 사실이 아닙니다. 차량에 '청소비 XX EUR'라고 쓰여있는 안내메모가 있으나, 이는 비상식적으로 오염된 상태로 차량을 반납하는 등 지극히 예외적인 경우에 해당합니다. 반납시 차량 외부세차는 필요없고, 차량내 쓰레기 등을 제거해주시는 것만으로도 충분합니다.

  • 차량 리스한 차량을 제가 선팅하려고 합니다. 가능한가요?

    유럽의 거의 모든 나라에서는 전면 및 운전석 · 조수석 유리의 선팅은 불법입니다. 뒷유리 및 뒷좌석 양쪽의 유리는 가능하나, 차량반납시 원상태로 복구하신 후 반납해주셔야만 합니다.

  • 차량 차량용 냉장고를 설치하려는데 괜찮나요?

    시거잭에 고전력제품, 예컨대 냉장고 · 온열기 · 밥솥 · 노트북 등을 연결하여 사용하시다가 배터리 방전이 될 경우, 이는 보험처리가 되지 않아 자비로 배터리 충전 혹은 교체를 하셔야하는 불편함이 있습니다. 사용에 주의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차량 씨트로엥·DS 유로패스™ 한국총판 사무실에서 차량을 볼 수 있나요?

    당사 사무실은 부킹오피스인 관계로 별도로 차량을 전시하고있지 않습니다. 씨트로엥 국내 전시장에 가시면 현재 국내에 수입되고 있는 씨트로엥 차량을 직접 보실 수 있는데요. 다만, 씨트로엥·DS 유로패스™에서 제공중인 차량과 제원이 다르거나 수입이 안 된 일부 라인업은 없을 수도 있습니다. 여긴 한국총판과는 무관한 회사오니 양해부탁드립니다.

  • 차량 제가 계약한 차를 구입할 수 있나요? 또, 그 차를 한국으로 들여올 수 있나요?

    예, 가능합니다. 고객님께서 쓰시던 차를 신차대비 최소 15~30% 저렴하게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구매시점(차량 반납일)의 중고차시세에 준하여 차량가를 제안드리는 관계로, 반납 3~4주전 정확한 차량가 안내가 가능합니다. (이 보다 이른 시점에는 견적안내 불가) 또한, 차량반납 2주 이내 시점부터는 프랑스 세관에 제출해야하는 제서류의 접수마감시한이 끝나는 관계로 매입이 불가능하오니 유념해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매입문의전 아래를 참조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차량구입후 등록국가에 따라 세금으로 인한 가격차가 있는 관계로, 등록국가가 어딘지 알려주시기를 부탁드립니다.
    • 결제는 차량가 전액을 프랑스 본사로 계좌이체하시는 방식으로 파이낸싱(할부 등)은 불가합니다.
    • 차량구입후 등록 · 번호판교체 · 보험가입 등의 제반절차는 개별적으로 준비하셔야하며, 이 과정에서 부가세 등 제세금 및 수수료 납부 등 별도의 지출이 발생합니다.
    • 현재 운행중인 차량에 추가옵션 등을 구매하시는 것은 불가하며, 해당 차량을 현상태 그대로 구매하시는 조건입니다.
    • EU 내에서 차량등록시 2년의 EU 표준워런티가 적용됩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링크를 참조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또한, 차량을 한국으로 들여오실 경우, 다음 역시 염두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선적탁송, 통관, 국토부 형식승인, 국내주소지 차량등록(번호판발급) 등의 절차는 개별적으로 준비하셔야하며, 이 과정에서 별도의 지출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 국내 입고시 EU 표준워런티는 더 이상 적용불가하며, 국내수입사 역시 개별수입차량에 대해선 A/S 제공이 불가하다고 하오니, 유념해주기시 바랍니다.